130703. Week001.

2013년 7월부터, 푸하하하 프랜즈와

매주 수요일 일주일간 보고, 듣고, 느끼고, 생각한 것들을

잘 버무려 어떠한 형식이든 각자의 글로 남기기로 했다.

그간 써온, 일기형식의 글에서

조금씩이라도 글로서 체계를 잡고,

내 생각을 더 넣는 연습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다.

 

1. 동네건축
망원동으로 첫 사무실을 잡고, 일을 진행한지 3개월이 지났다.

구가건축처럼 정기적인 답사는 아니었지만, 시간이 나면 푸핫친구들과 자전거로 동네를 돌아다녔다. (주로 맛집을 찾기위한…)

매번 동선을 달리하다보니 동네곳곳에 숨어있는 동네건축이 슬슬 보이기 시작했다.

image

image

image

image

image

image

image

image

image

image

 

 

 

image

imag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